재규어 랜드로버,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신한수 기자 / 기사작성 : 2021-04-13 10:30:54
  • -
  • +
  • 인쇄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로빈 콜건 대표가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교통안전 문화 정착을 위해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행정안전부가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교통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시작한 릴레이 형태의 캠페인이다.

덴츠 인터내셔널 코리아 남우현 대표의 지목으로 챌린지에 참여한 로빈 콜건 대표는 해당 캠페인의 공식 표어인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을 공유하고,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한 올바른 운전 습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다음 챌린지 참여자로는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표, JW 메리어트 호텔 서울 앨런 하우든 총지배인을 추천했다.

로빈 콜건 대표는 “어린이 및 교통 약자의 안전을 먼저 생각하는 성숙한 교통 문화가 정착되길 바란다”라며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의 모든 임직원과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 운전은 물론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다닐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2014년부터 3년간 대한적십자사와 공동으로 도로교통안전 캠페인 실시한 바 있다.

어린이 교통안전 및 국내 안전 교육 관련 최고의 전문가들이 캠페인을 위한 교육 자료와 강사 매뉴얼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초‧중‧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3년간 총 1500회의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했다.

신한수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슈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