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플랫폼 ‘HPS-Cell’,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1' 수상

황선표 기자 / 기사작성 : 2021-07-22 10:00:51
  • -
  • +
  • 인쇄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의 타이어 기반 플랫폼 ‘HPS-Cell’이 독일 ‘레드닷 어워드 2021’ 모빌리티 및 트랜스포테이션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한국타이어가 미래 드라이빙과 혁신 모빌리티 산업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2년에 한 번씩 진행하는 ‘디자인 이노베이션’ 프로젝트는 스마트시티와 변화될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비전과 문제 해결 방법을 제시하는 한국타이어의 연구개발 프로젝트다. 

 


2020년 11월 결과물을 발표한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는 ‘Urban Reshaping’이라는 주제로 친환경, 자율주행, 인공지능(AI) 등 최첨단 기술과 자동화 인프라가 확충된 미래 환경에서 모빌리티가 단순 이동목적이 아닌 삶의 공간으로서 재구성되어 도시를 변화시키는 모습을 그려냈다.

이번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한 ‘HPS(Hankook Platform System)-Cell’은 이동의 본질이 되는 타이어를 기반으로 한국타이어의 첨단 기술력 ‘H.I.P(Hankook Innovative Performance)’가 적용된 플랫폼이다. 지난 4월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도 프로페셔널 컨셉 부문 본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이번 수상으로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2곳에서 성과를 만들어 냈다.



‘HPS-Cell’에 장착된 타이어는 Unit-cell 형태의 구조체가 적용된 Airless 타이어로 센서 기술을 활용해 타이어 트레드와 노면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 마모에 따른 위험을 대응하여 가변 휠과 최적화된 인프라를 통해 노면에 맞는 최적의 트레드 패턴으로 교체가 가능하다.

황선표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