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현기차 SUV 휠·타이어 도난 골머리

황수아 기자 / 기사작성 : 2021-03-02 17:01:16
  • -
  • +
  • 인쇄



인도에서 현대 크레타와 기아 셀토스, 소넷을 타깃으로 하는 타이어 도난 사건이 급증해 차주들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

지난 1일 오전 4시경 인도 뉴델리의 한 CCTV에는 셀토스 타이어를 훔쳐 가는 강도의 모습이 고스란히 찍혔다. 절도범은 작은 잭을 사용해 차량을 들어 올린 뒤 우측 바퀴를 풀어 그대로 달아났다. 이 모든 과정이 단 5분 내 신속하게 이뤄졌으며, 특히 뉴델리에서 이런 사건이 자주 발생한다고 한다. 

 


현지 언론들은 “요즘 나오는 SUV들은 비싸고 멋지며 반짝이는 다이아몬드 컷 알로이 휠을 갖는 경우가 많아 강도들의 타깃이 되고 있다”라고 전했다. 

특히 인도에서 인기가 높은 SUV 중 하나인 크레타나 셀토스가 타이어 절도 사건에 희생양이 되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사건은 보험 청구도 까다로워 휠을 새로 끼우는 교체 비용 대부분을 소유자들이 부담해야 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현지 전문가들은 이런 타이어 도난을 막기 위한 방법으로 바퀴를 일자가 아닌 좌우로 꺾은 채로 주차하는 방법을 제시했다. 하지만 이런 방식으로 앞바퀴 도난은 방지할 수 있지만, 뒷바퀴는 여전히 취약하다. 

이외에 움직임을 감지하는 차량 경보기를 장착해 누군가 바퀴를 훔치기 위해 차를 들어 올리면 경보가 울리도록 하는 시스템도 있다. 

아예 온전히 예방하는 방법으로는 휠을 특수키로만 열 수 있도록 잠그는 방법이 있다. 다만 이는 매번 시간을 들여 특수키를 장착하거나 분리해야 하는 귀찮음을 감수해야 한다.   더드라이브 / 황수아 기자 auto@thedrive.co.kr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