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샤크, 전기스쿠터 ‘R1 Lite’ 사전계약 실시

신한수 기자 / 기사작성 : 2021-02-02 16:27:23
  • -
  • +
  • 인쇄

 

 

블루샤크코리아가 스마트 전기스쿠터 ‘블루샤크 R1 Lite’의 공식 사전 계약을 오는 2월 1일부터 3월 1일까지 약 한 달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오는 3-4월 경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둔 블루샤크 R1은 한번 충전으로 시속 25km 정속 주행시 최대 160km를 주행할 수 있으며, 최고속도 80km/h, 최대 등판능력 40%(22˚)의 성능을 구현한 모델이다.

충전 방식 또한 전용 급속충전 시스템을 통해 충전해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탈착식 듀얼 배터리 시스템으로 설계해 충전 시간이 부족할 경우 간단하게 배터리를 교환하는 방식으로 지속 주행이 가능하다.
 

 

R1 Lite의 공식 사전계약은 오는 2월 1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되며, 사전 계약금은 11만원이다.  

 

블루샤크코리아는 2월부터 한 달간 사전계약을 통해 블루샤크 R1 Lite를 구입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후 바이크 액세서리 구입 또는 배터리 공유 충전스테이션 이용 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11만 포인트를 환급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정부 지원 정책에 따른 전기이륜차 보조금을 반영한 블루샤크 R1 Lite의 판매가는 100만원 후반대로 예상된다.
 

 

한편 블루샤크 R1은 지난해 11월 일본에서 ‘굿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 혁신적이며 친환경적이고, 다루기 쉬운 전기 스쿠터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스쿠터 최초로 적용된 블루샤크 R1의 풀 컬러 10인치 HD 디스플레이는 외관 디자인과 현대적인 디테일의 조화로 전기 스쿠터에 걸맞은 고급스러움을 갖췄다고 평가받았다.

또한 블루샤크 R1 Lite는 일반고객을 대상으로 한 2인승 모델과 함께 배달용 스쿠터를 사용하는 라이더들에게 적합한 1인승 딜리버리 전용모델도 함께 출시하여 사전예약시 차종을 선택할 수 있다. 블루샤크 R1은 하반기 국내 출시 예정이다.

블루샤크코리아의 이병한 회장은 “블루샤크 R 시리즈는 기존 가솔린 기반 스쿠터와 동일한 수준의 성능을 확보했으며 휴대폰 어플을 통해 편리한 배터리 충전·관리 시스템과 최신 디지털 기술까지 접목해 젊은 현대인들을 위한 최상의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수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슈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