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 서울서 가맹택시 ‘우버 택시’ 운영

신한수 기자 / 기사작성 : 2021-01-20 14:50:39
  • -
  • +
  • 인쇄

 

 

우버가 20일 가맹택시 ‘우버 택시’를 선보이며 베타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규 발표된 우버 택시는 기존에 제공해왔던 우버 일반 택시와는 차별화된 가맹택시 서비스로 금일부터 서울을 중심으로 운영된다.

우버 택시는 일반 택시와 동일한 요금이 적용되며, 승객은 우버 앱에서 일반 택시, 우버 블랙 등과 신규 추가된 우버 택시 가운데 원하는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우버는 1분기 이내에 가맹택시를 1,000대까지 증차해 원활한 차량 공급으로 승객의 편의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우버는 우버 택시를 처음 이용하는 승객에게 운행 거리에 따라 최대 만원 할인을 제공하며, 이후 탑승부터는 3월 31일까지 20% 상시 할인을 적용한다. 이용자들은 차량 요청 전 미리 우버 앱에 프로모션 코드를 등록해야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아울러 베타서비스로 운행을 시작하는 가맹택시에는 공기청정기를 설치해 깨끗한 공기 순환으로 차내를 정화해 위생 관리 서비스를 강화한다.

한편, 우버는 승차 거부 없는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드라이버에게 목적지가 노출되지 않는 정책을 유지하고 있으며, 이용자들이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주변에 있는 우버 택시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승객들과 가장 가까이에 있는 택시를 1:1로 연결해 주는 신속한 자동 배차 서비스를 선사하며, 앱에 미리 등록한 카드로 결제가 이루어지는 앱 결제 시스템을 기반으로 드라이버와 승객 간 접촉을 최소화하는 비대면 결제를 지원한다.

톰 화이트 우버 한국 총괄은 "우버 가맹택시는 해외에서 검증받은 기술과 혁신의 토대 위에서 한국 시장에 선보이는 서비스이다"라며, "우버 가맹택시는 위생 및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안전 기능을 제공해 모든 우버 앱 이용객의 안전한 이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신한수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슈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