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오토쇼] 제네시스, 2020년형 G90 최초공개

수민 신 기자 / 기사작성 : 2019-11-21 13:50:37
  • -
  • +
  • 인쇄


제네시스 브랜드가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를 북미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20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LA 오토쇼‘에서 2020년형 G90를 북미시장에 최초로 선보였다.

2020년형 G90은 제네시스가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로 국내에서는 지난해 말 출시됐으며, 북미 시장에는 금번 LA 오토쇼를 통해 공개됐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G90은 디자인에서부터 편의성, 안전성, 주행 성능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기술력이 집약된 모델로 수평적인 구조의 실현을 특징으로 안정되고 품위 있는 자세와 웅장하지만 위압적이지 않은 캐릭터를 자랑한다”고 밝혔다.

G90은 고유 디자인 디테일인 G-매트릭스를 헤드, 리어 램프 및 전용 휠에 적용했다.

마크 델 로소(Mark Del Rosso)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는 현장에서 직접 G90를 소개하며 “미국 시장에서 10월까지 제네시스 판매량이 전년대비 81% 증가했다”며 “역동적이며 새로운 럭셔리 브랜드의 성장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다. 북미 시장에 향후 다양한 제네시스 모델 라인업을 소개하며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가 LA오토쇼에서 북미 최초로 공개한 G90는 3.3 터보, 5.0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 모델이 판매될 예정이다.

한편, 제네시스는 LA 오토쇼에 참가해 약 681sqm(약 206평)의 전시 공간을 마련, 자사 대표모델인 ‘G70’, ‘G80’, ‘G90’ 등 차량 7대를 전시한다.

신수민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 본 기사